미디어센터

뉴스

두산퓨얼셀, 포천시 한중스마트팜빌리지 참여

2021-04-05
- 두산퓨얼셀, 스마트팜빌리지 조성 내 연료전지 및 LTSA 공급

두산퓨얼셀은 4월 3일(토) 오전 11시 경기도 포천시 한화콘도(산정호수)에서 사)한중민간경제협력포럼, 메가타임홀딩스-메가팜빌리지가
주최한' 한중스마트팜빌리지' 프로젝트 설명회에서 이 사업에 공동으로 참여하는 CJ올리브네트웍스·신한은행과 신기술 제공 및 금융 지원
을 위한 업무협약(MOU)을 체결했다.


ENG_두산퓨얼셀, 포천시 한중스마트팜빌리지 참여.jpg
▲두산퓨얼셀 유수경 대표(오른쪽에서 3번째)가 업무협약식을 마치고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.


포천시에 조성될 스마트팜빌리지는 약 25만㎡ 규모에 한국과 중국 기업의 자금 800억원 이상이 투자되는 사업으로 국내 최초의 스마트팜과
스마트빌리지가 결합한 한중합작 프로젝트가 될 예정이다. 포천 스마트팜빌리지는 양국 정부와 기업이 농업분야에 합작하는 첫 프로젝트로,
숲과 물의 생태관광도시를 한단계 업그레이드한 스마트팜 빌리지를 구축하고 친환경 수소 연료전지를 비롯한 신재생 에너지, 농업, 유통, 레
저가 결합된 4차 산업시대의 주거공간을 제공하는 스마트 공동체 조성사업이다.
 


이번 업무협약을 통해 두산퓨얼셀은 세계 최초로 수소연료전지를 이용한 친환경 분산발전 기술을 바탕으로 연료전지의 잔여 열을 활용한 난
방, 흡수식 냉동기를 이용한 냉방 등 그린뉴딜(수소경제)과 신재생 에너지원 확보의 핵심 기술을 제공할 계획이다.



두산퓨얼셀이 공급한 연료전지는 전기와 열을 동시에 생산할 수 있으며, 생산된 열은 스마트팜, 주택단지, 온천, 커뮤니티센터 등에 냉·난방용
으로 활용함으로써 난방비 절감이 가능하다. 특히, 기후적 요인으로 작물의 선택 폭이 넓지 않은 곳에서는 저렴한 비용으로 난방열을 공급 받
을 수 있고, 흡수식 냉동기를 사용해 냉방도 가능하므로 기후적 제약 없이 고소득 작물 재배를 통해 농가 경쟁력을 제고 시킬 수 있다.


목록